크게보기 작게보기
페이스북
민선 8기 경기도지사 초대 비서실장에 정구원 보육정책과장 선발
인수위 지난 22~24일 공모 거쳐. 11명의 후보 중 최종 선발
2022년 06월 30일 23시 40분 입력

▲사진=경기도지사 초대 비서실장에 정구원 현 경기도 보육정책과장 선발.

민선 8기 경기도지사직 인수위원회가 경기도지사 초대 비서실장으로 정구원 현 기도 보육정책과장을 선발했다.

반호영 민선 8기 경기도지사직 인수위원회 공동위원장은 30일 기자회견을 열고 비서실장 공모에서 11명의 우수한 분들이 지원했고, 서류 심사와 1~2차 면접을 진행해 정구원 보육정책과장을 선발했다비서실장의 역량, 도정에 대한 이해, 당선자와 함께 헌신할 자세 등을 고려해 최적의 적임자라 판단했다고 인선 배경을 설명했다.

그러면서 정구원 비서실장은 김동연 당선인과 함께 도정 수행을 씩씩하게 그리고 의욕적으로 뒷받침할 것으로 믿는다향후 김동연 당선인은 도의 다른 인사에서도 유쾌한 반란을 일으키겠다고 덧붙였다.

경기도는 1일 정구원 과장을 비서실장으로 공식 발령할 예정이다.

도지사 비서실장에 선정된 정구원 과장은 19967급 공채로 용인시에서 공직을 시작했다. 이후 행정안전부를 거쳐 경기도에서 공공기관담당관, 북부여성가족과장 등을 역임했다.

정구원 과장은 민선 8기를 시작하는 중대한 시기에 경기도 공직자로서 작은 기여를 하고 싶다는 마음에서 지원했다. 모든 일은 결국은 사람을 통해서 이뤄지기에 언제나 사람이 가장 중요하다고 지원 동기를 밝혔다.

앞서 김동연 당선인은 지난 21일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도정과 도의 인사에서도 유쾌한 반란을 일으키겠다선거캠프에서 함께했던 분이 아니라 도에서 근무하는 일반직 공무원 중에서 공모를 통해 비서실장을 선발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김 당선인은 이어 24일 도청 내부 게시판에 손 편지를 통해 우수한 역량과 헌신 의지가 있는 공직자 여러분의 적극적인 지원을 기다린다선발의 공정성은 제가 담보한다고 지원을 격려하기도 했다.

경기도지사 비서실장은 그동안 대부분 퇴직공무원 또는 외부 인사가 맡았으며, 내부 공모를 통한 선발은 이번이 처음이다.

 


이종화 기자 hwa0332@hanmail.net
< 저작권자 © e뉴스터치.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주요 뉴스
인기 뉴스